트로트 가수 박현빈 ‘교통사고’ 이후 다신 ‘걷지 못하게’ 될 거라는 두려움 밝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BO8WMg.jpg 입니다.
MBC ‘사람이 좋다’

가수 박현빈이 교통사고로 인한 공백기와 트라우마를 고백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트로트 가수 박현빈이 출연해 문제 풀이에 도전했는데

이날 방송에서 박현빈은 4년 전 스케줄 이동 중 교통사고를 크게 당한 것을 언급하며 “사고 이후로 내 차로 공연장을 다니지 않는다”고 말하였다.

지난 2016년 박현빈은 고속도로에서 4중 추돌사고를 당해 1년 6개월간 치료를 받아야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BC%2B%2527%25EC%2582%25AC%25EB%259E%258C%25EC%259D%25B4%2B%25EC%25A2%258B%25EB%258B%25A4%2527.jpg 입니다.
MBC ‘사람이 좋다’
ADVERTISEMENT

때문에 그는 재활치료를 위해 긴 공백기를 가져야 했다고 전해진다.

박현빈은 “공연을 갈 때 항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편이다. 내가 스스로 운전하는 건 괜찮은데 다른 사람이 운전하고 옆이나 뒤에서 앉아 가질 못 하겠더라”고 쉽사리 가시지 않는 트라우마를 고백했다.

이어 그는 “정신과도 다니고 약도 먹고 그랬다”며 상상 이상으로 괴로웠던 재활 과정을 회상하였다.

박현빈은 “지금은 여유 있게 일을 하는 편이다. 빡빡하게 일을 잡지 않는다. 하나 더 해서 뭐하냐는 생각이 든다”며 “사실 지금 숨만 쉬는 것도 감사하다. 무대에서 노래를 다시 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을 못 했었다”고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BS2%2B%25E2%2580%2598%25EC%2598%25A5%25ED%2583%2591%25EB%25B0%25A9%25EC%259D%2598%2B%25EB%25AC%25B8%25EC%25A0%259C%25EC%2595%2584%25EB%2593%25A4%25E2%2580%2599.jpg 입니다.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