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X 박서준 영화 ‘드림’ , 5월부터 촬영 시작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cb04c561f0000c6007f1a5f.jpg 입니다.
페르소나


가수 아이유가 영화 ‘드림’에 대해 이야기해 화제다.

13일 방송된 KBS Cool FM ‘정은지의 가요광장’에서 아이유는 배우 박서준과 출연하는 영화 ‘드림’ 관련 소식을 전해왔다.

그는 “‘드림’으로 상업 영화 데뷔를 앞두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아이유는 영화 ‘드림’에 관해 “5월부터 촬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최근 배우, 제작진과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고 전한 그는 “분위기가 좋았다. 극 자체도 유쾌하다. 촬영장도 딱 그럴 것 같다”라며 작품을 향한 기대감을 높여주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069869_754900_5811.jpg 입니다.
아이유 인스타그램
ADVERTISEMENT

그러면서 아이유는 “극 중 옆에 두고 싶은 따뜻한 캐릭터를 맡게 됐다”면서 “정은지 같은 캐릭터다. (정은지를) 자주 만나야 할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하였다.

아이유가 박서준과 호흡을 맞출 영화 ‘드림’은 선수 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윤홍대(박서준 분)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 국가대표 선수의 월드컵 도전기를 그려냈다.

해당 작품에서 아이유는 이소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31901795_0.jpg 입니다.
이태원 클라쓰

앞서 다양한 브라운관 작품에서 명연기를 선보인 아이유가 첫 상업 영화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가 된다.

한편 아이유와 박서준이 출연하고 ‘극한직업’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드림’의 개봉 시기는 미정이라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A%25B9%2580%25EB%25B9%2584%25EC%2584%259C.jpg 입니다.
김비서가 왜그럴까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