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이 오지 않아…” 여친이 칭얼대자 잠결에도 꼭 안아준 다정한 남친

80417481-825782797863911-60196921590939648-o
Facebook ‘beisme08’

“자기야…나 잠이 안와”

새벽이 되도록 잠에 들지 못한 여친이 곤히 잠든 남친에게 조심스레 말한다.

80454373-825782777863913-9203531444020838400-o
Facebook ‘beisme08’
ADVERTISEMENT

그에 남친은 비몽사몽한 눈을 떠 여친을 바라보다 잠이 오지않는다는 여친의 말에 바로 그녀를 꼭 안고 토닥거리며 재워준다.

이 사랑스러운 커플은 페이스북 ‘besime08’에서 공개된 것으로 보기만 해도 웃음이 나는 사랑스러운 커플의 모습이 담겨있다.

81856317-825782877863903-2420024504324456448-o
Facebook ‘beisme08’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