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기용, “통통하지만 복스럽게 먹는 여자가 이상형이다” 의외의 이상형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5%2584%25EC%258B%259C%25EC%2595%2584%25EA%25B2%25BD%25EC%25A0%259C.jpg 입니다.
아시아경제

섹시미 넘치는 의대생으로 돌아올 배우 장기용의 이상형이 재조명됐다.

오는 20일 방영되는 KBS2 ‘본 어게인’에서 장기용은 두뇌와 비주얼을 모두 갖춘 엘리트 의대생으로 나온다.

드라마 방영을 앞두고 그의 연기 변신에 기대가 모아지는 상황에서 장기용의 이상형이 누리꾼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17년 장기용은 KBS2 ‘고백부부’를 마치고 일간스포츠와 인터뷰를 가진 바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interest.jpg 입니다.
Pinterest
ADVERTISEMENT

인터뷰에서 장기용은 잘 먹는 여자가 좋다고 이상형을 언급해 시선을 모았다.

그는 “통통하지만 복스럽게 먹는 여자가 이상형”이라며 “옛날부터 그런 이성을 만났다”고 의외의 이상형을 밝혔다.

그러면서 장기용은 “순수하게 둘이 하고 싶은 것을 하는 걸 좋아한다. 놀이동산, 소풍 등을 다니며 소소하게 지내고 싶다”고 연애 스타일을 덧붙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witter.jpg 입니다.
Twitter

장기용의 취향을 접한 누리꾼은 “잘 먹는 건 자신 있다”, “역시 나랑 운명이다” 등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오는 20일 첫 방송하는 ‘본 어게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드라마다.

장기용과 함께 배우 진세연, 이수혁이 호흡을 맞출 예정이라 기대감을 높인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