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에게 구석에 몰린채로 심하게 혼이나 ‘시무룩’해진 냥이

Kakao-Talk-20191231-153617050
youtube @ Pets Paws

살면서 세상억울하게 혼이 나 본적이 있는가? 당신은 그럴때 어떤 표정을 짓는가.

아마 비련의 여주인공이 된듯한 불쌍한 얼굴을 하며 본인의 억울함을 온몸으로 호소할 것이다.

Kakao-Talk-20191231-153638023
youtube @ Pets Paws
ADVERTISEMENT

물론 이게 고양이라고 다를게없다.

본인이 왜 혼나는지도 모르는 이 영상 속 고양이는 귀를 쫑긋 세운 친구에게 혼이나며 시무룩한 표정을하고 귀도 축쳐졌다.

억울함을 나타내는 표현은 인간이나 고양이나 다를게 없는듯하다.

과연 이 귀여운 냥이는 무엇을 잘못했길래 혼이 나고 있는걸까?

[저작권자 위키블루] 신서진 인턴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