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합병증으로 숨진 가장 어린 생명 중 하나” 미국 생후 6주 신생아 사망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D%25B4%25ED%2588%25AC%25EB%258D%25B0%25EC%259D%25B4.jpg 입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이투데이

코네티컷주지사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숨진 가장 어린 생명 중 하나”

미국 코네티컷주에서 태어난 지 6주 된 신생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숨졌다고 CNN 방송이 지난 1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jpg 입니다.
연합뉴스
ADVERTISEMENT

네드 러몬트 코네티컷 주지사는 이날 트위터에 지난주 의식 없이 병원에 실려 온 뒤 끝내 숨을 거둔 하트퍼드 지역의 6주 된 아기가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전날 밤 확인됐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러몬트 주지사는 “이는 무척 가슴 아픈 일”이라며 “우리는 이번 사례가 코로나19와 관련한 합병증으로 숨진 가장 어린 생명 중 하나일 것으로 생각한다”고 썼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4%2591%25EC%2595%2599%25EC%259D%25BC%25EB%25B3%25B4.jpg 입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중앙일보

그는 “이 바이러스는 무자비하게 우리의 가장 연약한 사람들을 공격한다”며 “이는 또한 집에 머물고 다른 사람에 대한 노출을 제한하는 것의 중요성을 강조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주에는 일리노이주에서 9개월 된 아기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숨지면서 주 당국이 사망 원인 조사에 나서기도 했다고 AFP 통신은 보도했습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