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할 수 있다고 5살배기 아들에게 흡연하게 시킨 부모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1122.jpg 입니다.
트위터 kevinkusumamd

지난 31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더 선은 코로나19를 예방한다면서 어린 아들들에게 담배를 피우게 하는 부모의 모습을 사진과 영상으로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태어난 지 얼마 안 된 아이를 안은 여성이 담배 연기를 내뿜고 있다. 그 옆에 앉은 어린 소년들 역시 담배를 피우고 있었다.

그중 한 명은 다섯 살 정도밖에 되지 않은 아주 어린 소년으로 보여 큰 충격을 주고 있다고.

영상을 촬영하고 있는 한 남성은 카메라 앞에서 “우리 가족은 코로나를 예방하기 위해서 담배를 피우고 있다”라며 “만약 알라신이 있다면 코로나로부터 우리를 지켜줄 것이다”고 말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D%25B8%25EC%258A%25A4%25ED%2583%2580%2Bkedai.sin_roya.jpg 입니다.
인스타 kedai.sin_roya
ADVERTISEMENT

이들이 피우고 있는 담배는 인도네시아 현지인들이 흔히 피우는 허브 담배였다.

최근 인도네시아에서는 약초가 들어간 허브 담배를 피우면 코로나를 막아준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

백신학자 디르가 샤크티 람베(Dirga Sakti Rambe)는 오히려 흡연 할 수록 코로나에 걸릴 가능성이 높다며 “담배를 피우는 것보다 금연하는 것이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공개 된 사진이 큰 논란이 되자 인도네시아 여성아동보호부는 영상 속 부모들의 신원을 파악 중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D%258A%25B8%25EC%259C%2584%25ED%2584%25B0%2Bkevinkusumamd.jpg 입니다.
트위터 kevinkusumamd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