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원에 있던 호랑이도 ‘코로나19’ 양성 판정

지난 5일(현지 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미국 뉴욕 브롱크스 동물원의 호랑이가 코로나19 양성 띄고 있다고 발표했다.

확진 판정을 받은 호랑이 4살 ‘나디아’로 밝혀졌다.

ADVERTISEMENT

이뿐 아니라 같은 동물원 내에 다른 호랑이 3마리와 사자 3마리도 같은 집단 감염 증상을 보여 현재 함께 치료를 받고 있다고 한다..

동물원 측은 “호랑이와 사자가 마른기침과 식욕 저하 등 증상을 보였다”며 “치료를 잘 받고 있고 사육사들과 잘 어울리고 있다”고 말했다.

해당 동물원 측은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하고자 지난달 16일 문을 닫은 상태다.

출입자가 없는 환경에서 동물들에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나자 동물원 측은 사육사 중에 ‘무증상 감염자’가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또한 홍콩과 벨기에 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기르던 강아지,고양이가 감염된 바 있어
반려동물이 있는 집이라면 반려동물까지도 더 각별히 생각해야 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