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오지 말라고 했잖아!”..중학교 졸업식 참석한 할머니 폭행해 숨지게한 15살 손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jpg 입니다.
연합뉴스

일본 오사카에서 손자가 할머니를 구타해 숨지게 하는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3일, 일본 각종 매체들은 할머니를 살해한 15살 소년이 상해 치사 혐의로 입건됐다고 보도했다.

지난 달 15일 새벽, 일본 오사카의 한 주택에서 할머니의 몸이 차가워지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는데요. 신고자는 바로 15살 손자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A4%2591%25EC%2595%2599%25EC%259D%25BC%25EB%25B3%25B4.jpg 입니다.
중앙일보
ADVERTISEMENT

곧바로 출동한 구급대원에 의해 할머니는 병원으로 옮겨졌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할머니는 사망하고 말았다.

경찰은 유력한 용의자로 신고자인 15살 소년을 지목했는데요. 앞서 지난 달 13일, 할머니는 손자의 졸업식에 참석했다고 한다.

당초 손자는 할머니에게 졸업식에 오지 말 것을 부탁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할머니가 학교로 찾아오자 못 마땅하게 여겼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c88e14d-7b26-40bf-8cc7-5b30b38bfb68.jpg 입니다.
중앙일보


화가 난 소년은 졸업식 당일 집으로 귀가해 약 이틀 동안 할머니의 머리와 얼굴을 폭행했다고 한다.

소년은 경찰 조사를 통해 “평소 할머니가 성적 문제로 잔소리를 많이 했다”라며 과거에도 할머니를 폭행한 바 있다고 고백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