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가 주문하면 침뱉어서 배달한 후기 인증한 일베 회원

치킨집에서 근무한다고 글을쓴 ‘일베’ 회원의 미친 행각이 많은 누리꾼들의 화를 샀다.

ADVERTISEMENT

지난 1일 극우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에 한 이용자가 ‘내가 배달음식에 침 뱉는 이유’라며 글을 게재했다. “치킨집에서 주방과 배달을 같이 한다”고 소개한 글쓴이는 “여자 손님한테 전화가 오면 무조건 침을 뱉어 준다”고 글을 작성했다.

글과 함께 게재한 사진에는 조리 중인 치킨에 침을 뱉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글쓴이는 “그녀를 위한 나의 성수 한 방울, 나의 침 범벅이 된 소스의 맛 어떨까”, “아무 것도 모르고 내 분비물을 맛있게 먹겠지” 등 손님을 조롱하는 말도 쓰여있었다.


.

글쓴이는 배달지 현관문으로 보이는 사진을 올리면서 “아쉽게도 이 X은 문 앞에다 놔달라고 했다. X같은 X”이라며 욕설을 하기도 했다. 여성 손님이 “너무 맛있었다”면서 올린 후기글을 공유하면서 “미션 클리어”라고 글을 썼다.

해당 글은 일베 내에서조차 논란이 됐다. 일베 회원들은 “음식으로 장난 치는 건 나쁜 일”, “요즘 같은 코로나 시국에 이런 장난을 치냐”며 글쓴이에게 화를냈다.

논란이 일자 글쓴이는 글을 삭제했지만 캡처된 사진이 확산했다.

사진에는 글쓴이가 근무한다는 치킨 프랜차이즈 상호가 노출되기도 했는데. 해당 업체 측은 사진과 후기 등이 짜집기 된 것이라며 연관성을 부인하고 있다. 사진에 나타난 재료나 부엌 구조 등을 봤을 때 소속 업체가 아니라는 설명이다.

업체 측은 글쓴이를 형사 고소하겠다고 밝혔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