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에게 마스크 10만개 무료제공 하는 서울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4-01%2B16%253B51%253B31.JPEG 입니다.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서울시가 외국인 노동자와 유학생에게 마스크를 지원할 방침이라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4-01%2B16%253B52%253B08.JPEG 입니다.
ADVERTISEMENT

지난 31일 서울시는 외국인 유학생과 건강보험 미가입 외국인에게 마스크 총 10만 개를 제공한다고 밝힌바 있다.

시에 따르면 “외국인은 사실상 공적 마스크를 구하기 쉽지 않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4-01%2B16%253B52%253B41.JPEG 입니다.

외국인이 마스크를 사기 위해서는 외국인등록증과 건강보험증을 제시해야 한다

지난해 외국인 건강보험 의무가입 제도가 도입되어 6개월 이상 체류한 사람만 건강보험에 가입할 수 있게 바뀌었기 때문이다.

40개 대학과 서울글로벌센터 등 외국인 지원기관에서 필터 교체형 마스크와 교체용 필터 5매를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4-01%2B16%253B49%253B55.JPEG 입니다.
ADVERTISEMENT

현재까지 각 대학 유학생 수에 맞춰 총 6만 100장이 나눠졌다.

서울시 관계자는 “현실적으로 공적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외국인 유학생과 노동자에게 마스크를 지원하는 것은 외국인뿐만 아니라 시민 안전을 위한 조치”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