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반뽕 이잖아” 댓글단 악플러에게 모델 신재은이 날린 사이다 ‘댓글’

국민일보

모델로 활동중인 신재은이 계속되는 몸매 보정 의혹에 답답함을 토로했다고 한다.

지난 28일, 신재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시물에 달린 댓글 하나를 공개했다. 신재은의 영상과 사진을 보고 “보정속옷이잖아, 골반뽕”이라는 멘트를 남겼다고 한다.

이투데이
ADVERTISEMENT

신재은은 해당 댓글과 관련해 “내가 맨날 비키니 사진만 올리는 이유. 옷을 입으면 나보고 다 뽕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의혹을 제기한 누리꾼에게 일침을 가하기도 했다고 한다. “골반뽕이 뭐요? 님은 그거 차고 다니소?”라고 덧붙였다고 한다.

중앙일보

앞서 신재은은 인스타그램에 인증용 영상을 올리며 “사진만 올리려다 포샵이라 할까봐 영상 올린다”고 말했다고 한다. 사진 퍼가려면 영상도 퍼가달라며 억울한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