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 꿇고 고개 숙이고 있는데 쳐다도 안 보고 핸드폰만 하는 ‘남자친구’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도심 한복판에서 무릎을 꿇고 남자친구에게 비는 여성의 모습이 포착됐다고 한다.

남자친구는 여자친구의 행동을 무시한 채 휴대폰만 들여보고 있었다고 한다. 지난 23일, 해외 온라인 매체 도크바오는 거리에서 무릎을 꿇고 있는 여성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이 여성은 횡단보도 앞에서 남자친구에게 무릎을 꿇은 채 고개를 숙이고 있었다. 마치 석고대죄를 하듯 잘못을 비는 모습이었다고 한다.

하지만, 남자친구는 휴대폰에 집중한 채 여자친구를 무시하고 있었다고 한다. 일본 도쿄에서 촬영된 것으로 알려진 이 사진은 지난 2018년 한 시민에 의해 포착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을 공유한 제보자는 “거리를 걷다가 젊은 여성의 울음소리를 들었다”라며 “자세히 보니 여성이 남성에게 무릎을 꿇고 사죄하고 있었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