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밋밋하게 생겼어요 내 옆에 있으면 돋보일 수 있다” (박서준)

KBS2 연예가중계

지난 2014년 KBS2 ‘연예가중계’에 출연한 박서준은 자신의 외모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그는 “밋밋하게 생겼다. 모델들이 더 멋있다. 시대를 잘 타고난 것 같다”라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JTBC 이태원 클라쓰
ADVERTISEMENT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이어 박서준은 “연예계에 잘생긴 분들이 정말 많다. 그분들 옆에 서면 제가 달라 보일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제 옆에 있으면 누구나 돋보일 수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