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대나무 잎 먹고 기분 좋아져 ‘찡긋’ 웃는 ‘레서 판다’

이하 페이스북 redpandanetwork

영국 허포드셔 동물원인 파라다이스 야생파크에서는 4년 전인 지난 2016년 대나무잎을 먹고 해맑게 웃는 13살 레서판다 티즈문(Teajmunn)의 사진을 올렸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대나무잎을 먹고서는 기분이 좋아져 세상 다 가진 듯한 행복 표정을 짓고 있는 레서판다 티즈문 모습이 담겨져 있었다.

무슨 일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천진난만한 웃음으로 방긋 웃고 있는 레서판다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심쿵 설레게 만들고 있다.

세계자연보호기금(WWF)에 따르면 레서판다는 멸종위기 취약 동물로 분류돼 있다고 한다.

히말라야 동쪽에 있는 레서판다 주요 서식지가 빠르게 훼손되고 있기 때문이다.

사진 속처럼 해맑게 웃고 있는 레서판다를 오랫동안 보기 위해서라도 우리 모두 지구환경을 생각하는 착한 소비가 선행되어야 하지 않을까싶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