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차 X같이 하는 여자가 받은 쪽지

ogPTrq.png

To whoever owns this car

이 차량의 주인에게

My grandfather smoked his whole life.

제 할아버지는 평생 담배를 피우셨습니다.

I was almost 10 years old when my mother said to him,

제가 10살 쯤 될 무렵, 제 어머니가 할아버지께 말씀하셨죠.

“If you ever want to see your grandchildren graduate, you need to stop immediately”. 

“만약 손주들이 졸업 하는 것을 보고 싶다면, 지금 당장 담배를 끊으세요”.

Tears welled up in his eyes when he realized exactly what was at stake.

흡연을 함으로서 잃는 대가를 그때서야 깨달으신 할아버지의 눈에 눈물이 차 올랐습니다.

He quit cold – turkey that very day.

그 날 당장 할아버지는 담배를 완전히 끊으셨습니다.

Three years later he died of lung cancer.

그 날로부터 3년 뒤, 할아버지는 폐암으로 돌아가셨어요.

We were very close, and his death destroyed me.

저와 할아버지는 굉장히 가까웠고, 그의 죽음은 저를 망가뜨렸습니다.

My mother said to me,

어머니가 제게 말했죠

“Please never smoke. Don’t put your family through what your grandfather put us through”.

“제발 담배만은 피우지 말아라. 네 할아버지가 우리 가족에게 한 짓을 똑같이 되풀이 하지 말아다오”.

I agreed.

저는 동의했습니다.

At 18, I have never touched a cigarette.

18살이 된 지금, 저는 아직도 담배를 건드려 본 적이 없습니다,

I must say, I feel a very slight sense of regret for never having done it,

그런데 지금, 아직 한번도 담배를 해보지 않은 것에 대해 약간의 후회를 느끼고 있습니다.

because your parking job was so shitty it gave me cancer anyway.

왜냐하면 당신의 주차 실력이 ㅈ 같아서 어차피 암에 걸려버렸거든요.

Jesus fuck, please learn how to park.

진짜 18, 주차 제대로 하는 법 좀 배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