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폐가에 백골 시신…’흉가 체험’ 유튜버가 발견 경찰 신고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26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께 증평군 증평읍의 한 폐가에서 A(42)씨가 백골 상태의 시신을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백골 상태였던 시신 주변에는 불에 탄 번개탄과 유서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흉가 체험기를 찍어 동영상 콘텐츠를 만드는 유튜버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과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logos@yna.co.kr

(끝)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