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애가 최우수상 받자 진심으로 ‘행복해하는’ 한소희

20200606180935
20200606181002
20200606181019
20200606181043
20200606181101
20200606181226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백상예술대상’에서 김희애가 최우수상을 받자 진심으로 행복해 하는 한소희의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날 한소희는 매력적이고 고혹적인 드레스를 입에 화제가 되었고, 또한 시상식 내내 밝은 미소를 읽지 않아 화제가 되었다.

특히, 김희애가 수상했을 때 기뻐하는 모습은 시청자들도 흐뭇하게 만들어 주었다고 전해진다.

김희애가 수상소감 때 “한소희, 김영민이 수상을 못 받아 너무 아쉽다”며 “내 마음이라도 드리고 싶다”라고 했을 때 두 주먹을 불끈 쥐며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소희는 ‘부부의 세계’에서 여다경 역할을 맡아 김희애, 박해준과 호흡을 맞추어 인기몰이 중이다.

사진출처 : JTBC 백상연예대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