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보다 치사율 높은 베트남발 ‘새우 바이러스’ 확산중…

origin
‘코로나19’보다 치사율 높은 베트남발 ‘새우 바이러스’ 확산중
origin

코로나19 확산이 잠잠해지자 방역 조치를 완화하던 베트남에서 ‘새우 바이러스’가 창궐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지난 2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의 보도를 인용해 베트남에 ‘DIV 1’이 확산 중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지난 4월, 중국 주요 새우 양식지인 광둥성에서 DIV 1 확산이 일어났다. 당시 어민들은 양식 어가 중 4분의 1 정도가 피해를 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dfwgdgdwfdfdf

‘십각류 무지개 바이러스 1’의 약자인 DIV 1은 새우 등 십각류 생물을 감염시켜 껍질을 붉게 만들어 온몸을 자유자재로 움직이지 못하게 만들어 끝내 바다에 가라앉아 죽게됩니다.

어민들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감염된 모든 새우가 2~3일 안에 죽었다”며 “한 연못이 감염되면 며칠 뒤 인접 연못도 감염되니 아무런 손을 쓰지 못했다”라고 바이러스의 심각성을 호소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