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금으로 강아지사세요” 재난지원금으로 애견분양을 권장하는 펫샵들

재난지원금으로 강아지 분양을 권장하는 펫샵…

최근 ‘긴급재난지원금 강아지 분양’을 검색하면 다수의 글이 올라와 있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반려동물 분양 및 용품을 판매하는 일부 업체는 블로그와 SNS를통해 “긴급재난지원금으로 강아지 분양을 받을 수 있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11111-3

동물 분양 자체가 불법은 아니지만 긴급재난지원금 취지와는 맞지 않는다는 누리꾼들의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한 업체는 게시판에 “강아지를 분양받으러 오는 손님들이 평소보다 배가 늘었다”며 “긴급재난지원금으로 강아지들을 입양하러 오는 분들이 많아서 몰티즈, 치와와, 푸들 등을 소개해 드린다”고 남겼습니다.

또 다른 업체의 블로그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집에 있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강아지 분양을 많이 하는 분위기다. 지난주에는 강아지가 모두 분양이 됐다”고 남겼습니다.

하지만 반려동물을 키우게 되면 예방접종과 사료비 등 지출이 늘어날 수밖에 없어 향후 유기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2135944-11-29-1590152522

동물보호단체 관계자는 “펫숍 등에서 반려동물을 돈을 주고 사기보다는 유기동물을 입양하는 것이 자녀들에게 생명의 소중함을 더 일깨워줄 수 있다”며 “큰 고민없이 반려동물을 키우기 시작할 경우 유기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걱정된다”고 말했습니다.

2135944-12-19-1590152523

이에 누리꾼들은 “재난지원금 들어왔다고 분양받지 말자ㅜㅜ 강아지 키우기 진짜 힘들다”, “저렇게 사서 몇달 키우고 좀 크면 버리겠지”, “내 돈 아니니까 가벼운 맘으로 생명을 사는건 좀 위험한 발상이잖아..”, “진짜 분양 받고 싶었을수도 있지 근데 이렇게 사서 금방 버려질까봐 걱정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