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이건 중국 무능 탓”…”또라이·얼간이” 막말하며 맹비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he%2BIndian%2BExpress.jpg 입니다.
The Indian Express

코로나19 책임론을 둘러싸고 미·중 간 전방위적 충돌이 빚어지고 있는 가운데 양측의 감정싸움도 극한으로 치닫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중국의 어떤 또라이(wacko)가 방금 수십만명을 죽인 바이러스에 대해 중국을 제외한 모든 이들을 비난하는 성명을 발표했다”고 말하였다.

이어 “제발 이 얼간이(dope)에게 이러한 전 세계적 대규모 살상을 저지른 것은 다름 아닌 중국의 무능이라는 것을 설명 좀 해주라”고 꼬집기도 했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이 구체적으로 중국의 어떠한 입장 발표에 대해 반응한 것인지는 분명치 않아 보이기는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olitico.jpg 입니다.
Politico
ADVERTISEMENT

앞서 궈웨이민(郭衛民) 중국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政協) 대변인은 현지시간으로 20일 베이징에서 열린 화상 기자회견에서 미국을 향해 “일부 미국 정치인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중국에서 왔다며 책임을 전가하려고 하는데 그들의 시도는 실패할 것”이라고 경고하였다.

이어 “중국이 패권 추구를 위해 코로나19 펜데믹(세계적 대유행)을 이용했다고 비난한 사람들은 편협할 뿐만 아니라 완전히 잘못됐다”고 비난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Washington%2BTimes.jpg 입니다.
Washington Times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