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공포 속 생일파티 즐긴 여배우들 논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unnamed.jpg 입니다.
온라인커뮤니티

패션계 유명인사 A씨의 생일 파티에 배우 이민정,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 효민, 손연재, 배우 김희정, ‘임블리’ 임지현가 참석했다는 인증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졌다.

이들은 지난 9일 한 카페에서 열린 A씨의 생일파티에 참석했다. A씨는 패션계 유명인사로 ‘청담동 패리스힐튼’, ‘가로수길 개엄마’로 불리는 인물이라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E002149343_STD.jpg 입니다.
오마이스타

참석한 이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지 않은채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다.

논란에 이민정은 공식 입장을 냈다. “이태원이 아니라 청담동이며 파티에 참석한 게 아니라 선물만 전달했을 뿐”이라며 “왜곡 보도”라고 강조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45550_258133_581.png 입니다.
한번다녀왔습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