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강력경고 “중국이랑 모든관계 끊을 수 있다”

74512
112174281-trumpafp2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 모든 관계를 끊을 수 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그는 또 미국 증시에 상장됐으나 미 회계규칙을 따르지 않는 중국 기업들을 눈여겨보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중국의 확산 책임과 정보공개 불투명을 지적하며 미중 갈등이 고조된 와중에 나온 발언 입니다.

트럼프는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정에 합의한 직후 코로나19가 발생했다는 점을 상기하며 “중국에 대해 굉장히 실망했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좋은 관계지만 “지금으로서는 대화를 하고 싶지 않다”고 덧붙였습니다.